Home : 소아치과정보 : 소아치과상식

 
  혀내미는 습관이 있는 아이들

많은 아이들에 있어서 앞니를 영구치로 교환하는 시기에 이곳의 비어있는 공간으로 혀를 내미는 버릇이 생겨 앞니 치열 사이가 닫히지 않고 앞니끼리의 공간도 벌어져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이러한 경우, 대부분의 부모님들께서 발견하시지 못하는 수가 많은데 이것을 방치해두었을 경우, 치열의 앞부분이 영구적으로 닫히지 않는 앞니의 개교합-위 아래 앞니 사이가 닫히지 않고 열려있게 물리는 경우-이 나타나게 되어 심한 경우, 턱수술을 동반하여야 하는 수도 있습니다.

이것은 습관만 없애면 자연스럽게 해소되는 사항이지만 습관이 없어지지 않고 잔존할 경우에는 부득이 혀를 못내밀도록 도와주는 습관 차단 장치를 장착하여야 합니다. 혀의 위치는 가만히 있을 경우, 입천정에 가볍게 닿아있는 것이 정상입니다. 그러나, 혀내미는 아이들의 경우엔 가만히 있을 때 앞니 치아의 벌어진 틈에 어느 샌가 혀가 가 있습니다.

혹 아이들에게서 이런 습관이 발견된더라도 심하게 꾸짖으시거나 강제적으로 고치려 하셔서는 안됩니다.(아이들이 많은 스트레스를 받게 됩니다.) 혀를 내밀어서는 안되는 이유를 잘 설명해 주시고 이해를 시키신 후 자연스럽게 습관을 버릴 수 있도록 도와 주십시오. 이렇게 해도 효과가 없다면 치과의 도움을 받으시면 됩니다.